벼 이삭누룩병, "친환경 방제하세요"
벼 이삭누룩병, "친환경 방제하세요"
  • 차선미 기자
  • 승인 2018.10.31 09: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농기원, 친환경농업자재 이용 벼 이삭누룩병 방제법 개발
▲ 벼 이삭누룩병 친환경으로 방제하세요

충남도 농업기술원은 벼 친환경 재배지에서 방제법이 없어 큰 피해를 줬던 이삭누룩병의 친환경 방제법을 개발했다.

도 농업기술원에 따르면 벼 이삭누룩병은 이삭에만 발생하며 이삭 표면에 황록색 곰팡이 덩어리를 형성하고 시간이 지나면 표면에 가루모양의 후막포자를 형성하여 검은색으로 변하며 쌀의 품질 저하를 일으키는 병이다.

이 병은 출수 전후 비가 많이 내리거나, 관개수의 수온이 낮을 때, 질소질 비료를 과하게 사용했을 때 많이 발생하며 특히 전년도 발병한 포장에서는 해마다 발생을 지속하는 특징이 있다.

이 병에 대한 방제는 아직까지 농약에 의한 방제가 유일하기 때문에 친환경 재배농가에서는 방제법이 없어 큰 골칫거리였다.

이러한 이삭누룩병의 친환경 방제법 개발을 위한 연구 결과 석회유황합제와 석회보르도액이 효과적으로 이삭누룩병을 방제할 수 있음을 밝혔다.

처리 방법은 석회유황합제 또는 보르도액 50배 희석액 300리터를 1,000㎡ 면적에 수잉기~출수 직전 7일 간격으로 2회 분무살포 하는 것으로 70%의 방제효과가 확인됐다.

도 농업기술원 친환경농업과 김병련 연구사는 “이삭누룩병은 발병한 포장에서 병원균이 월동을 하고 이듬해 다시 감염을 반복하기 때문에 한 번 발병하면 방제가 매우 어려운 병이므로 초기 방제가 매우 중요하며, 적합한 방제기술이 부족한 친환경 벼 재배농가에서 효율적으로 방제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팁팁뉴스 ,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팁팁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tiptipnews@nate.com 전화 : 070-8787-8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