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상주지진 발생에 따른 교량·터널 긴급안전점검 나서
경북도, 상주지진 발생에 따른 교량·터널 긴급안전점검 나서
  • 손승희 기자
  • 승인 2019.07.23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진원지 반경 30km내 교량·터널 123개교 긴급 점검
▲ 진원지 반경 30km내 교량·터널 123개교 긴급 점검

경상북도는 지난 21일 올해 내륙 최대 규모의 진도3.9 지진이 상주시 북북서쪽 11km에서 발생함에 따라 2차 피해 방지와 도민 불안 해소를 위해 지난 21일 진원지 인근 노후교량 및 터널 등 14개소를 대상으로 긴급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지진발생 후 즉시 진원지인 상주시를 중심으로 진원지 반경 30km이내 상주, 문경, 예천 등 3개 시군의 도로 주요구조물 교량, 터널을 중심으로 이뤄졌다.

경북도는 진원지 반경 30km이내 교량 123개교 중 노후교량 9곳과 진원지 인근 5개 터널의 구조물 균열여부, 교좌장치, 신축이음 등 시설물 안전점검 체크리스트에 따라 실시했으며, 이번 긴급 점검결과 지진으로 인한 교량 및 터널의 특이사항은 발견되지 않았다.

경북도는 노후교량을 제외한 114개 교량에 대해서도 이번 주 중에 점검을 완료할 계획이다.

한편 도는 경주·포항지진 발생을 계기로 교량내진보강 중장기계획을 수립·추진 중에 있으며, 지방도 전체 936개교 중 내진성능평가 대상 240개교의 약 35%인 84개교가 내진보강이 필요한 것으로 보고 올해 하반기 내진성능평가가 마무리 되면 보강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방침이다.

배용수 경북도 건설도시국장은 “이번 긴급점검을 통해 지진으로 인한 교량·터널의 안전에는 이상이 없으나 태풍 ‘다나스’직후 약해진 지반 상태에서 지진발생으로 예기치 못한 상황이 발생될 수 있는 만큼 지속적으로 예의주시해 도민의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팁팁뉴스 ,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팁팁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tiptipnews@nate.com 전화 : 070-8787-8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