팁팁뉴스
> 인터뷰/칼럼 > 칼럼
[칼럼] 서민이 일할 자리가 없다.
김병철 객원칼럼리스트  |  qaz@tiptip.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7.01.06  13:09:03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url
   
 

박근혜 정부가 들어서고 탄핵의 시기를 맞는 이즘에도 서민들의 민생을 보듬기 위한 특단의 대책인 취업문제의 해결은 아직도 미지수이다. 한시적 일자리는 그저 국비지원 축소 여파로 지난해보다 대폭 아르바이트 취업율도 줄어들고, 고용 가치마저 떨어지며 중앙뿐아니라 지방에서도 실업자 양산이 있기 때문이다.

최근 대구, 경북지역의 일선 희망 근로자를 모집한 결과 경쟁률이 너무 치열해, 일부는 연일 이어지는 탈락자들의 항의 전화와 방문에 애를 먹고 있는 실정이기도하다.

여기에 근본적인 해결책은 균형적인 일자리를 창출하는 데 있다. 정부나 국회에서 돈을 퍼붓거나 정부와 공기업에 억지로 일자리를 늘린다고 해 풀 수 있는 문제가 아니기에, 대기업이나 중소기업이 활발하게 인력 창출에 힘쓸 때 이 문제는 비로소  해결된다고 본다.

즉, 일할 수 있는 인재를 그저 높은 스펙이나 인맥보다 뭔가 해볼 수 있는 자신감과 성취감을 느낄 수 있는 환경을 추구하여 누구나가 평등하게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주어야 한다.

또한 기업들이 상시(常時) 구조조정 체제를 시행하면서 근로자들이 받는 퇴직 압력은 갈수록 높아지고 있어 청년 실업도 어제오늘의 얘기가 아니다. 대학을 졸업하고도 회사의 문턱을 밟지 못하는 청년이 늘고만 있다.
 
또 `일자리 나누기'를 실시한 기업들은 고용 확대를 가능한 지연하며 기존 근로자의 초과근무 등으로 대응할 가능성이 클 것으로 본다.

이제는 학력보다 능력을 중요시하는 시대인 만큼 정말 진정으로 정부나 정치권들이 말로만 하는 대안을 내세울게 아니라 광범위한 취업 방안을 모색하여 청년들뿐 아니라 노인들도 편안하게 취업보장을 할 수 있는 정책을 내놓아야 하겠다.
2
위 기사가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버튼을 클릭해주세요!

[관련기사]

김병철 객원칼럼리스트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최근인기기사
1
웃음으로 마음을 힐링시킨다, 정해성 웃음치료사
2
위기의 청소년들을 위한 공간, 꿈&CUM 조은정 팀장
3
[인포그래픽 뉴스] 2018년 최저임금 7,530원으로 확정
4
스타벅스 해피아워 진행, 음료 반값
5
KTX 좌석 늘어난다, 국토부 '승인'
6
무더위 날려보낼 '2017 빗물 축제' 개최
7
[카드뉴스] 열대야에도 꿀잠자는 방법!
8
대구 치맥페스티벌, 무더위 잊고 열기 후끈!
9
알루미늄 냄비 구입 후 꼭 끓여서 사용해야..
10
[시사상식] 현재를 즐기자 '욜로(YOLO)'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권리침해신고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팁팁뉴스의 글은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코리아 저작자표시-비영리-동일조건변경허락
2.0 대한민국 라이센스에 따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대구광역시 남구 대명로 265, 3층(대명동)  |  대표전화 : 1833-5643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대근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대구 아 00111   |  등록일자 : 2013년 5월 30일  |  발행인 : 이호수  |  편집인 : 김대근
Copyright © 2013 팁팁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tiptip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