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서 코로나 '첫 50대 사망자' 발생…기저질환 없어
서울서 코로나 '첫 50대 사망자' 발생…기저질환 없어
  • 김대근 기자
  • 승인 2020.09.24 1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8일 서울 송파구 선별진료소에서 한 시민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체 검사를 받고 있다. /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첫 50대 사망자가 1명 나왔다.

24일 서울시에 따르면 코로나19 사망자는 이날 1명이 추가되면서 총 50명으로 늘었다.

서울에 거주하던 50번째 사망자는 기저질환이 없던 것으로 조사됐다. 2일 양성 판정을 받은 후 격리치료를 받다가 23일 숨졌다.

박유미 서울시 시민건강국장은 "기존 사망자 중 기저질환자가 아닌 경우는 70대 1명 뿐"이라며 "이날 돌아가신 사망자에 대해서는 병원 등에서 역학조사가 추가로 진행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코로나19 사망자는 이달에만 27명이 추가됐다.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팁팁뉴스 ,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팁팁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tiptipnews@nate.com 전화 : 070-8787-804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