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자마당
울산 남구 장생포 고래마을 등 3개 지역 친환경에너지 랜드마크로 변신한다
 수연
 2019-10-10 11:38:03  |   조회: 255
첨부파일 : -

울산시가 ‘2020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한국에너지공단이 추진하는 이 사업은 동일한 지역에 태양광, 지열, 수소연료전지 등 2종 이상의 에너지원을 설치해 마을이나 개별 가구에 에너지를 공급하는 ‘에너지 자립마을 구축사업’을 말한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남구 장생포 고래마을과 동구 대왕암 슬도마을, 북구 강동 산하지구 등 3곳이 에너지 자립마을로 거듭나게 될 전망이다. 또한 이들 지역이 새로운 친환경 랜드마크가 되는 것은 물론 이 지역 500세대의 전기요금 절감 등 혜택도 주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와 함께 남구 장생포 고래문화마을 친환경에너지 보급과 동구 지역 조선경제 위기 극복, 북구 강동 지역 관광산업 활성화 등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19-10-10 11:38:03
27.118.65.194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유슬기 2019-12-03 16:44:46
http://ad.cpaad.co.kr/sinae02/sil - 재판이혼
http://ad.cpaad.co.kr/emath01/czs - 청담 수학교육 창업
http://ad.cpaad.co.kr/fairytale01/lp05 - 무점포 창업 영어교육