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드뉴스] 평화의 집 회담장 곳곳에 숨겨진 의미들!
[카드뉴스] 평화의 집 회담장 곳곳에 숨겨진 의미들!
  • 손승희 기자
  • 승인 2018.04.26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정상회담, '평화의 집' 새단장 어떤 의미가 있을까?

평화의 집 회담장 곳곳에 숨겨진 의미들!

지난 25일 청와대는 남북정상회담 장소인 판문점 평화의 집 내부를 공개했다. 이번 회담의 표어는 평화, 새로운 시작 이다.

그런데 판문점 '평화의 집'에는 숨겨진 뜻깊은 의미들이 존재한다. 정상들이 앉는 테이블 중앙지점의 폭은 1953년 휴전과 정상회담이 열리는 2018을 상징하도록 2018mm로 만들어 졌다.

또한, 테이블 옆으로는 신장식 작가의 <상팔담에서 본 금강산>이 걸려 있다. 

실내 인테리어는 한옥의 대청마루를 모티브로 한 벽면을 설치해 한옥의 이미지를 강조했다.

한반도 산천의 아름다운 푸르른 기상을 회담장 안으로 들여 한반도 평화의 새로운 시작이 될 수 있기를 소망하는 의미에서 회담장 카펫은 푸른계열을 사용했다.

평화의 집은 1층 귀빈실, 2층 회의장, 3층 연회장으로 구성되어 있다. 남북정상회담은 2층 회의장에서 진행된다.

 

 



인터넷신문위원회 자율심의 준수서약사 팁팁뉴스 ,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뉴스 미란다 원칙

취재원과 독자에게는 팁팁뉴스에 자유로이 접근할 권리와 반론·정정·추후 보도를 청구할 권리가 있습니다.
고충처리인 : tiptipnews@nate.com 전화 : 070-8787-8041